머스크 엑스 “합의된 성인 콘텐츠물 X 게시 허용”…인니, 차단경고

Elon Musk와 인도네시아 보건부 Budi Gunadi Sadikin장관이 인도네시아 보건 부문을 위한 SpaceX 위성 인터넷 서비스에 서명하고 있다. 2024.5.19 사진 보건부 제공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의 소셜미디어(SNS) 엑스(X·옛 트위터)가 성인 콘텐츠의 게시를 공식적으로 허용하기로 했다.

3일(현지시간) AP 통신 등에 따르면 엑스는 최근 자사 웹사이트에 업데이트한 콘텐츠 관련 규정에서 “이용자들이 합의된 성인 콘텐츠를 보여주는 것을 공식적으로 허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엑스는 “합의에 따라 제작 및 배포되는 한 성적인 주제 관련 자료도 제작, 배포, 소비할 수 있어야 한다”며 “시각적이든 글이든 성적인 표현은 합법적 형태의 예술적 표현이 될 수 있다”고 전했다.

AP 통신 등은 머스크가 2022년 당시 트위터를 인수했을 때도 성인 콘텐츠물을 게시할 수 있었지만, 이번에 그 정책을 공식화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엑스는 또 어린이나 원치 않는 성인에 대해서는 성인 콘텐츠를 제한하고 있으며 “약탈, 비동의, 미성년자에 대한 성적 대상화나 해악과 음란행위 등을 조장하는 콘텐츠는 금지한다”고 강조했다.

이는 또 인공지능(AI) 생성 재료에도 적용되며, 엑스는 성인 콘텐츠를 정기적으로 게시하는 이용자들에게 모든 이미지와 영상 앞에 경고 메시지를 띄워달라고 요청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브룩 에린 더비 코넬대 커뮤니케이션 부교수는 “성인용 콘텐츠를 허용하려는 엑스의 움직임은 머스크 이후 회사 마케팅 전략과 잘 맞아떨어진다”며 “도발적인 엑스는 ‘브랜드 안전’을 내세운 경쟁사와 차별화하려고 노력해 왔다”고 지적했다.

이에 부디 아리 세티아디 인도네시아 정보통신부 장관은 14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 인터뷰에서 “세계 최대 무슬림 국가인 인도네시아는 음란물로 간주하는 콘텐츠의 온라인 공유를 엄격히 금지하고 있다”며 X가 이를 지키지 않으면 플랫폼을 차단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부디 장관은 음란물을 유포하면 징역 6년에 처할 수 있는 인도네시아 전자 정보거래법을 언급하며 “우리는 반드시 서비스를 중단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회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