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니 차세대 전투기 사업 논의

정경두 국방부 장관, 인도네시아 위란토 정치안보조정장관 접견

SHARE
한국 차세대 전투기(KF-X/IF-X) 모형도

정경두 국방부 장관은 6일 국방부 청사에서 인도네시아의 위란토 정치법률안보조정장관, 아구스 스티아지 국방사무차관, 안느 쿠스마야티 연구개발청장 등을 만나 양국의 국방·방산협력 강화방안을 논의했다.

위란토 조정장관 일행은 차세대 전투기(KF-X/IF-X) 국제 공동개발 사업 관련 협의를 위해 방한했다.
정 장관은 KF-X/IF-X 국제 공동개발 사업의 총괄책임자인 위란토 조정장관을 접견하는 자리에서 양국 관계가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된 후 국방·방산 분야에서 교류협력이 활발히 진행되고 있음을 높이 평가했다.

더불어 지난해 9월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지속적인 사업참여 의지를 표명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사업은 양국의 굳건한 방산협력 관계를 다지는 대표적인 사업으로 반드시 성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위란토 조정장관은 한국은 인도네시아의 경제발전을 적극 지원하는 국가로서 최상의 협력관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국방·방산 분야에서 잠수함·훈련기 사업 등이 양국 협력을 견인하고 있다고 화답했다. 그러면서 KF-X/IF-X 사업의 성공은 인도네시아 안보·경제에서 매우 중요하며,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최적의 방안이 모색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