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네시아 진출 금융 3사 첫 K-FINANCE 통합 금융 세미나 개최

<2023 K-FINANCE 통합 금융 세미나에 참가한 은행∙증권∙보험 3사 대표가 대회 개최를 환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한화생명 인도네시아법인의 남궁훈 법인장, 신한은행 인도네시아법인의 구형회 행장, 미래에셋증권 인도네시아법인 심태용 대표 2023년 8월1일 웨스틴 자카르타 호텔 (사진=미래에셋증권 제공)>

신한/한화/미래에셋 은행∙증권∙보험 콜라보레이션 정보 제공

인도네시아에서 진출해 성공적으로 비지니스를 하고 있는 은행∙증권∙보험 한국계 3개 금융사가 최초로 인니에 진출한 한인 기업을 위한 ‘2023 K-Finance 통합 금융세미나’를 웨스틴 자카르타 호텔에서 개최했다.

8월 1일 개최된 이번 행사는 인도네시아에서는 최초로 은행∙증권∙보험이 협력하여 진행된 행사로 신한은행, 한화생명, 미래에셋증권의 각 인도네시아 현지법인이 인니에 진출한 한국계 기업들에 도움이 될 만한 정보들을 한자리에서 지원하기 위해 서로 협력하여 준비하였다.

주인도네시아 대한민국 대사인 이상덕 대사의 개회사를 통해 행사의 시작을 알린 이번 2023 K-Finance 행사에는 한국기업의 한국을 대표하는 기업의 현지법인 대표들과 인도네시아에서 성공적으로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한인 기업 등 약 120여 명의 주요 인사가 참여하며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8월 1일 개최된 K-FINANCE 통합 금융 세미나에서 축사를 전하고 있는 이상덕 대사. 웨스틴 자카르타 호텔 (사진=미래에셋증권 제공)
8월 1일 개최된 K-FINANCE 통합 금융 세미나에서 축사를 전하고 있는
이상덕 대사. 웨스틴 자카르타 호텔 (사진=미래에셋증권 제공)

K-FINANCE 통합 금융 세미나 1부는 신한은행 인도네시아법인의 이상훈 부장이 기업들의 효과적인 환리스크 관리 방안과 함께, 해외에서의 기업 운영에 가장 큰 영향을 주면서도 가장 예측이 어려운 금리 및 환율에 대한 하반기 인도네시아 전망을 제시하며 참석자들의 관심을 받았다.

8월 1일 개최된 K-FINANCE 통합 금융 세미나에서 환리스크 관리방안에 대해 발표를 하고있는 신한은행 이상훈 부장. 웨스틴 자카르타 호텔 (사진=미래에셋증권 제공)
8월 1일 개최된 K-FINANCE 통합 금융 세미나에서 환리스크 관리방안에 대해 발표를 하고있는 신한은행 이상훈 부장. 웨스틴 자카르타 호텔 (사진=미래에셋증권 제공)

이어 2부에서는 한화생명 인도네시아법인의 남궁훈 법인장은 사업전략 및 기업들의 Risk 관리를 위한 보험 활용 방안에 대한 방안을 제시하는 등 해외 거주자들에게는 생소할 수도 있는 인니 보험업에 대한 폭넓은 인사이트를 제공했다.

8월 1일 개최된 K-FINANCE 통합 금융 세미나에서 한화생명 인도네시아법인의 남궁훈 법인장이 사업전략 및 기업들의 Risk 관리를 위한 보험 활용 방안에 대한 방안을 제시하고 있다. (사진=미래에셋증권 제공)
8월 1일 개최된 K-FINANCE 통합 금융 세미나에서 한화생명 인도네시아법인의 남궁훈 법인장이 사업전략 및 기업들의 Risk 관리를 위한 보험 활용 방안에 대한 방안을 제시하고 있다. (사진=미래에셋증권 제공)

마지막으로 3부에서는 미래에셋증권 인도네시아법인의 심태용 대표가 인도네시아 투자 및 사업 전략에 대해 발표하였다. 심대표는 “현지에서의 리서치 센터장 경험을 바탕으로 인도네시아 투자는 장기적인 관점으로 바라볼 필요가 있으며, 중단기적 투자옵션으로 배당주에 대한 관심과 함께 인도네시아 채권을 활용한 자금운용에 주목하라”고 방안을 제시했다.

8월 1일 개최된 K-FINANCE 통합 금융 세미나에서 미래에셋증권 인도네시아법인의 심태용 대표는 투자 및 사업 전략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사진=미래에셋증권 제공)
8월 1일 개최된 K-FINANCE 통합 금융 세미나에서 미래에셋증권 인도네시아법인의 심태용 대표는 투자 및 사업 전략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사진=미래에셋증권 제공)

K-FINANCE 통합금융세미나에 참석한 3사의 현지법인장들은 “인도네시아라는 특수한 위치적 조건에서 한국계 기업들이 필요로 하는 유용한 정보와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꾸준한 노력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번 인도네시아 K-FINANCE 통합 금융 세미나는 지난 5월에 개최된 ‘K-Finance Week In 인도네시아 2023’에 이어서 한인 진출기업을 위한 유용한 정보와 솔루션으로 채워졌다.

지난 5월에 개최된 ‘K-Finance Week In 인도네시아 2023’에는 KB금융, 하나금융, 미래에셋증권, 한국투자증권, 삼성화재, 한화생명, KB손해보험 7개 금융사가 공동 개최했으며 한국내 금융사를 대표해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회장,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회장, 이재근 KB국민은행장,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사장, 홍원학 삼성화재 사장, 여승주 한화생명 사장, 김기환 KB손해보험 사장이 참석했다.

이복현 금융감독원장도 ‘K-Finance Week In 인도네시아 2023’ 투자 포럼을 포함한 전체 행사에 참석했으며, 루흣 빈사르 빤자이딴 해양투자조정부 장관 및 필리아닝시 헨다르타 중앙은행 부총재를 비롯해 금융기관과 기업 대표, 한국계 기업이 참여했다. (경제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