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서 180년 묵은 12㎏ 초대형 ‘하수오’ 발견…”역대급 대물”

대형 하수오 캐낸 박필순 최용원씨 모자

한국전통심마니협회는 경남 밀양시 종남산에서 초대형 하수오 뿌리를 발견했다고 14일 밝혔다.

산행 중이던 밀양시민 박필순(64), 최용원(43) 씨 모자가 지난 8일 종남산에서 12㎏짜리 하수오 1뿌리, 9㎏ 한뿌리 등 총 40㎏에 이르는 하수오 뿌리를 캤다.

정형범 한국전통심마니협회 회장은 이 하수오 뿌리가 180년 이상 됐을 것으로 감정했다.

정 회장은 “현재까지 발견된 하수오 중 크기와 무게 등 역대급 대물”이라고 말했다.

덩굴식물 하수오는 우리나라, 중국 등에서 뿌리를 약재로 쓴다.

박필순·최용원 씨가 종남산에서 캔 대형 하수오
박필순·최용원 씨가 종남산에서 캔 대형 하수오 [한국전통심마니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c) 연합뉴스 전재 협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