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지순례 대기 100년… 어떻게 된 거죠?

* 지역별 성지 순례 대기 기간
* 성지 순례 하지 비용은 얼마
* 인도네시아, 세계 최다 하지 할당국가
* 한국 성지순례 262명 배당

(한인포스트) 성지 순례를 가기 위해 실제 대기 하는 시간은 무려 100년을 기다려야한다.

인도네시아는 세계에서 이슬람교도가 가장 많은 나라 중 하나다. 성지인 하지에 가고자 하는 대기자가 많은 것은 당연하다.
이에 종교부 웹사이트에서 인용한 인도네시아의 하지(Haji) 대기자 명단은 거의 100년이다. 종교부에 따르면 이 현상은 2022년 하지 쿼터와 관련이 있다면서 “올해 일반 성지 순례 할당량은 100,051명으로 지난 해의 약 46%다”라고 말했다.

2022년 성지순례 할당량은 2020년에 비해 감소했다. 2020년 총 순례자 수는 221,000명으로 일반 하지 203,320명과 특별 하지 17,680명으로 구성되었다.

불행히도 COVID-19 전염병이 발생하자 성지순례는 중지되어 대기자는 급격히 늘었다.

Hasan 국장은 “국가 별 할당량이 100%로 회복되면 대기 년수도 재조정된다”고 말했다.

인도네시아 이슬람교도들은 하염없는 성지 순례 대기 시간에 직면해 있다. 100년 가까이 순례 대기는 성지순례 의무를 이행하려는 무슬림의 희망을 무너뜨리는 것 같다.

* 지역별 성지 순례 대기 기간

2022 kuota haji indonesia종교부 웹사이트에서 인용한 2022년 지역별 성지 순례 기간 가운데 가장 오랜 순으로 15개 지역은 다음과 같다.

1. Kabupaten Bantaeng 군: 97 tahun(년)
2. Kabupaten Sidrap: 94 tahun
3. Kabupaten Pinrang: 91 tahun
4. Kabupaten Jeneponto: 83 tahun
5. Kabupaten Wajo: 87 tahun
6. Kota Makassar 시: 84 tahun
7. Kota Pare-pare: 84 tahun
8. Kota Bontang: 81 tahun
9. Kabupaten Maros: 79 tahun
10. Kabupaten Bone: 79 tahun
11. Kabupaten Gowa: 78 tahun
12. Kabupaten Sopeng: 78 tahun
13. Kabupaten Mamuju Tengah: 78 tahun
14. Kalimantan Selatan: 76 tahun
15. Kota Samarinda: 73 tahun

2022년 성지순례는 정규 하지 92,825명, 특별 하지 7,226명 등 100,051명을 배정할 예정이다.

* 성지 순례 하지 비용

2022년 하지 비용은 2022년 대통령령(Keppres) 5호로 결정됐다. 이 규정은 2022년 4월 13일 종교부와 인도네시아 의회(DPR)가 올해의 하지 비용을 합의한 내용이다.

대통령령에서 하지 여행 경비(Bipih)는 일반 순례자, 지역 책임자(PHD), 예배 지도자(KBIHU)로 구분된다.

* 일반 하지 순례자 비용

아체 : IDR 35,660,857
메단 : IDR 36,393,073
바탐 : IDR 39.686.009
파당 : IDR 37,411,480
팔렘방 : IDR 39,806.009
자카르타 Pondok Gede : IDR 39,886.009
자카르타 버카시 : IDR 39,886.009
솔로 : IDR 40,262,721
수라바야 : IDR 42,586,009
반자르마신 : IDR 41,235,290
발릭파판 : IDR 41,362,590
롬복 : IDR 41,647,741
마카사르 : IDR 42,686,506

* 지역 지도자 및 종교 지도자 순례 비용

아체 : IDR 77,522,692.05
메단 : IDR 78,254,908.05
바탐 : IDR 81,547,844.05
파당 : IDR 79,273,315.05
팔렘방 : IDR 81,667,844
자카르타 Pondok Gede : IDR 81,747,844
자카르타 버카시 : IDR 81,747,844
솔로 : IDR 82,124,556
수라바야 : IDR 84,447,844
반자르마신 : IDR 83,097.125
발릭파판 : IDR 83,224,425
롬복 : IDR 83,509,576
마카사르 : IDR 84,548,341

* 인도네시아, 세계 최다 하지 할당국가

인도네시아는 2022년 세계에서 가장 많은 하지 할당량을 받은 국가다.

1. 인도네시아: 100,051명
2. 파키스탄: 81,132명
3. 인도: 79,237명
4. 방글라데시: 57,585명
5. 나이지리아: 43,008명
6. 이란: 38,481명
7. 터키: 37,770명
8. 이집트: 35,375명
9. 에티오피아: 19,619명
10. 알제리: 18,697명
11. 모로코: 15,392명
12. 이라크: 15,252명
13. 수단: 14,487명
14. 말레이시아: 14,306명
15. 아프가니스탄: 13,582명
16. 영국: 12,348명
17. 탄자니아: 11,476명
18. 러시아: 11,318명
19. 예멘: 10,981명
20. 우즈베키스탄: 10,865명
21. 시리아: 10,186명
22. 미국: 9,504명명
23. 프랑스: 9,268명
24. 중국: 9,190명
25. 나이지리아: 7,194명
26. 오만: 7,194명
27. 말리: 6,032명
28. 태국: 5,885명
29. 세네갈: 5,822명
30. 소말리아: 5,206명

* 한국 성지순례 262명 배당

2020년 현재 한국의 이슬람교도는 전체 인구 5,178만 명 중 10만~20만 명으로 추산된다. 한국 이슬람교도들은 대부분 이민자들이다. 한국이슬람협회(KMF-Korea Muslim Federation)은 한국 최초이자 유일한 이슬람 단체다. KMF(회장 후세인 김동억)에 따르면 2022년 한국은 사우디아라비아 정부로부터 262명의 순례자를 할당 받았다고 밝혔다. (사회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