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하지 않은 유료 도로, 정부의 대응은

연예인 Vanessa Angel과 남편의 비극적인 교통사고로 인도네시아 유료 도로의 안전성이 도마에 오르고 있다. 소셜 미디어에서도 인도네시아 유료 도로는 안전하지 않다는 내용이 입소문을 타고 있다.

그 결과 인도네시아의 유료도로에 대한 다양한 분석과 대응도 함께 등장했다.
인도네시아의 유료 도로는 해외처럼 중앙분리대가 아닌 도로 구분선을 사용하기 때문에 안전하지 않다는 의견도 있다.

공공주택사업부는 이러한 주장에 대해 목소리를 높였다. 인스타그램 계정 @kemenpupr의 짧은 영상을 통해 인도네시아의 유료 도로가 안전하지 않다는 주장에 대한 대응이다.

첫째, 모든 유료도로는 교통관리 및 안전기준에 따른 기능 적성시험과 운영 적격성 시험을 통과하였다.

둘째, 차선 분리 장벽 유형은 사고로 인한 사망 위험을 고려했다. 단단한 콘크리트, 가드레일 또는 와이어 로프로 만들어진 가드레일로 분리대를 설치하고 있다.

차량 운전자는 유료 도로의 최대 제한 속도인 80-100km/h를 준수하는 것이 좋다. 또한, 피곤하거나 졸릴 때 무리하게 운전하지 말고 휴게소에서 휴식을 취해야 한다.

도로 사용자가 기존 규칙을 따르지 않으면 인도네시아 유료 도로가 안전하지 않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