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암호화폐 ‘클레이’, 이달 말 첫 상장

SHARE

카카오의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 생태계에서 활용되는 암호화폐 ‘클레이(Klay)’가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 인도네시아와 업비트 싱가포르에 오는 9월말 상장된다. ‘클레이’가 거래소에 상장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는 암호화폐 ‘클레이’가 업비트 인도네시아와 업비트 싱가포르에 9월말 상장될 예정이라고 5일 밝혔다. ‘클레이’는 카카오의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에서 활용되는 암호화폐다. 카카오는 클레이튼은 생태계를 확대하기 위해 클레이 유통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상장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국내 거래소가 아닌 해외 거래소에 첫 상장하는 이유에 관심이 쏠린다. 이에 대해 카카오 측은 ‘클레이튼’이 아시아 대표 플랫폼을 지향하기 때문에 해외 거래소를 먼저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카카오 관계자는 “아시아 대표 플랫폼을 지향하는 방향성에 맞춰 업비트 싱가포르와 업비트 인도네시아를 거래소로 선택했다”며 “다국적 개발자 및 서비스 기업들이 클레이를 획득할 수 있는 방안이 마련됨에 따라 더욱 다양한 클레이튼 기반의 서비스가 만들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