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맥스 인도네시아 ‘클린뷰티’ 시장 선도

글로벌 화장품 연구·개발·생산(ODM) 기업 코스맥스가 인도네시아를 전초기지 삼고 글로벌 ‘클린 뷰티’ 시장을 겨냥한다.

코스맥스는 17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 있는 알로프트 호텔에서 ‘코스맥스 이노베이션 컨퍼런스(COSMAX Innovation Conference)’를 성료했다고 22일 밝혔다.

코스맥스는 ▲2023년 글로벌 및 현지 트렌드 소개 ▲새로운 소재 및 기술 제안 ▲투자연계에 이르기까지 인도네시아 인디브랜드를 위한 ‘원스톱솔루션’을 제시했다.

이번 행사에는 드위아나(Dwiana) 인도네시아 식약청(BPOM) 부총장, 현지 대표 고객사, 투자사 등 총 52개사 200여 명의 관계자가 참석해 K뷰티에 대한 높은 관심도를 입증했다.

인도네시아는 총 인구수가 약 2억8000만 명으로, 세계 4위 인구 대국이다. 이중 MZ세대(1980년대 초~2000년대 초 출생자)로 불리는 밀레니얼과 Z세대가 50% 이상을 차지하는 젊은 시장이다. 내수 시장이 크고 이커머스 성장 속도가 빨라 동남아 지역 내에서도 가장 높은 성장 잠재력을 가진 시장으로 주목받고 있다.

코스맥스인도네시아는 2011년 법인 설립 후 철저한 현지화 전략으로 인도네시아 대표 화장품 ODM 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

기온이 높고 습한 현지 기후를 고려해 가벼운 사용감과 브라이트닝 효과를 갖춘 크림 및 세럼 등 소비자 취향에 맞춘 ‘할랄 뷰티’ 제품을 출시하며 인도네시아 뷰티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언론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