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정적 언론보도 많은 장관들은 누구?

뽈콤 정치연구소 “1위는 야손나 라울리 인권법무부 장관” Ini Daftar Menteri yang Banyak Diberitakan Negatif

2015년 5월 12일

정치연구소인 뽈콤 연구소(Polcomm Institute)는 지난 5월 11일 15곳의 대중매체가 ‘부정적’으로 보도한 장관들에 대한 조사결과를 발표했다.

헤리 부디얀또(Heri Budianto)연구소장에 따르면 이 조사결과는 2014년 10월부터 2015년 4월까지 15곳의 대중매체가 보도한 3만2,047 개의 기사들을 분석해 도출하였다.

대중매체들에 부정적으로 보도된 장관들 중 처음은 야손나 라울리 (Yasonna Laoly) 인권법무부 장관이다. 그는 국민건설당 (PPP)과 골까르당의 갈등과 관련이 있는 인물로 부상하며 그를 보도한 기사들 중 6.7%가 부정적으로 보도되었다.

그 다음은 데조 이디 뿌르디얏노(Tedjo Edhy Purdijatno) 정치 법 치안조정장관이다. 그가 부임한 후 경찰과 부패방지위원회의 갈등이 발생했는데 테조 장관은 이 갈등해결에 있어 특별한 해법을 내놓지 못했다. 이에 그와 관련된 전체 기사들 중6.3%가 부정적으로 보도되었다.

수디르만 사이드 (Sudirman Said) 에너지 광물자원부 장관의 경우 유류비 가격조정이 만족스럽지 못했고 석유·가스 마피아근절에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바 총 기사들 중 4.1%가 부정적 보도였다. 네 번째는 안디 위자얀또 (Andi Widjajanto) 내각비서로 그가 조코위 대통령과 투쟁민주당의 관계를 악화시켰다 평가되며 그를 보도한 기사들 중 3.1%가 부정적으로 보도되었다.

리니 수마르노 (Rini Sumarno) 공기업부 장관의 경우 그녀가 공기업부의 청사를 판매할 계획이며 국영기업들의 이사진을 교체했는데 이에 대한 부정적 평가로 인해 총 기사들 중 1.5%가 부정적으로 보도되었다.

마지막은 소피안 잘릴 (Sofyan Djalil) 경제조정장관인데 국내경기불황의 책임을 물어 그에 대한 부정적 보도가 나왔다. 하지만 뽈콤 연구소는 정확한 수치는 언급하지 않았다고 지난 5월 11일자 콤파스지는 보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