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카르타 코로나 1번 확진자입니다.

한국 교민 여러분들께서 보내주신 애정과 관심에 감사 인사드리고자 합니다.
제가 자카르타에서 처음 확진 판정되어 한국 교민분들게 미안하고 심란한 마음이었는데 이후 제일 걱정했던 와이프까지 확진 판정 받고나니 솔직히 온 몸에 힘이 쭉 빠지고 의욕이 없어지더군요. 다행히 아들은 음성이라서 즉시 근처 호텔로 개별 격리시켜서 생활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얼굴도 모르는 분들부터 시작해서 한인회, 대사관, 식당, 마트, 병원, 주변분들 등 수많은 교민들로부터 반찬거리부터 생활용품까지 정성과 관심을 많이 받았습니다.

와이프도 확진 후 심란해했었는데 교민분들이 많이 신경 써주시니 조금씩 힘을 얻고 있는 것 같습니다. 심적으로 힘든 시기 이겨낼 수 있도록 격려와 응원해주신 모든 한인분들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리고 저와 와이프 모두 철저히 격리하여 빨리 이겨내도록 하겠습니다.

요즘 인니 코로나가 점점 악화되는 것 같습니다.
한인 교민 여러분들도 항상 몸조심하시길 기원 드리고, 다시 한 번 응원과 격려에 감사드립니다.

항상 좋은 일만 있기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