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한국형 재난안전ICT 세계에 알린다”

18일 인도네시아 국회의원 대상 재난안전ICT 기술 설명회 개최

KT 네트워크부문 관계자가 인도네시아 국회의원들을 대상으로 LTE 무전기 ‘라져 1’의 기능을 설명하고 있는 모습. <사진 출처=KT>

(2015년 5월 19일)

KT는 지난 18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이노베이션센터에서 인도네시아 국회의원들을 대상으로 재난안전 정보통신기술(ICT) 설명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 미래창조과학부와 인도네시아 정보통신부간 교류에 따라 진행됐다. 특히 인도네시아 측은 한국의 재난안전 ICT 기술과 서비스를 벤치마킹하고 싶다고 요청했다고 전해진다.

이날 행사에서 KT는 지난해 10월 KT파워텔이 세계 최초로 상용 출시한 재난 전용 LTE 무전기 ‘라져 1(RADGER 1)’을 직접 시연했다.

또한 특정지역에 인파가 몰려도 끊김 없이 고화질 영상으로 재난 정보를 볼 수 있는 ‘재난안전 eMBMS(evolved Multimedia Broadcast and Multicast Service)’, 통신망이 소실돼도 LTE 통신이 가능한 ‘위성 LTE’ 등의 기술을 설명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