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리 개방 준비…. 종사자 백신먼저

발리 정부가 관광객에게 걸어잠근 빗장을 풀 계획이다. Wayan Koster발리 주지사는 국내외 관광객에게 발리 Covid-19 전염 위험이 최소화된 지역을 개방하겠다고 말했다.

해양 투자 조정부 장관도 발리 관광 감소를 고려하여 경제 활동이 가능하도록 조치하겠다고 밝혔다. 발리 관광지 개방은 관광객에 대한 새로운 규정, 즉 건강 프로토콜에 대한 벌금 부과가 적용 될 것으로 보인다.

발리 관관 새로운 규정은 1) 건강 프로토콜 실행 2) 건강 프로토콜 모니터링 3) 건강 프로토콜 위반 적발 4) 위반자 행정 처벌 및 추방 등 단계를 구상하고 있다.

이에 관광 종사자에 대한 발리 백신 접종도 준비하고 있다. 발리 관광 사태는 거의 1년 동안 마비된 관광 부문을 부활시키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관계당국은 설명했다. 발리 주지사는 “발리 주에서 관광 부문 개방을 위해 백신접종을 가속화 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