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인도네시아 제조업 지수 “하락세 악화 조짐”

▲S&P Global 로고

인도네시아 제조업 성장지수는 2024년 4월부터 5월까지 둔화되었다.

S&P Global이 발표한 구매관리자지수(Purchasing Manager’s Index)에서 확인할 수 있다.

S&P Global은 인도네시아를 포함한 여러 국가의 수백 개 표본 제조업체에서 관리자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조사 대상 변수에는 생산량 증가, 수출 및 내수 주문, 근로자 수, 공급 기간 및 각 회사가 구매한 자재 재고가 포함된다.

▲2024년 1분기 인도네시아 제조업 성장지수
▲2024년 1분기 인도네시아 제조업 성장지수

수치가 50포인트 미만이면 하락, 50포인트는 안정적이거나 변화가 없음, 50포인트 이상은 확장되었음을 나타낸다.

2024년 5월 인도네시아 제조업 PMI 수치는 52.1을 기록했다. 아직은 확장 국면에 있지만 차트에서 볼 수 있듯이 성장세가 약화되고 있다는 평가다.

S&P 글로벌 보도자료에 따르면 “이는 좋은 징조가 아니다. 성장은 여전히 긍정적이지만, 악화될 조짐이 있다. 성장률은 대체로 낮고, 신뢰도는 4년래 최저치로 떨어졌다. 비용 압박도 커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S&P 글로벌은 인도네시아 제조업의 신규 수출 주문이 글로벌 수요 둔화에 따라 3개월 연속 감소했다고 밝혔다.

이런 상황에서 제조업 노동자의 흡수도 더 어려워질 것으로 내다봤다. (경제부)

제보는 카카오톡 haninpost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