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대 재외동포협력센터장에 김영근 세계한인네트워크 대표 선임

재외동포협력센터장에 김영근 선임

재외동포청은 산하 기관인 재외동포협력센터의 초대 센터장에 김영근(67) 세계한인네트워크 대표를 선임했다고 12일 밝혔다고 연합뉴스가 전했다.

서울 서초구 서초동 국민외교센터에 자리한 협력센터는 지난 1일 해산한 재외동포재단의 업무를 일부 승계했다.

센터는 동포청의 사업을 위탁 수행하는 기능을 하게 된다. 주로 재외동포 초청·연수·교육·문화·홍보사업과 재외동포 이주 역사에 대한 조사·전시 사업을 펼친다.

김 센터장의 임기는 3년이다.

그는 미국 워싱턴 한인연합회 회장과 세계한인회장대회 공동의장을 지냈으며, 재외동포 출신으로는 처음으로 재외동포재단 사업이사를 역임하기도 했다. (동포사회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