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C, 인니 전기차충전기 인증기관 지정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은 인도네시아 국영전력공사(PLN) 시험·인증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지난달 31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KTC는 전기차 충전기 포함 전력분야 기자재의 인니 강제인증을 담당하는 PLN인증기관의 시험기관으로 지정됐다. PLN 인증기관은 인니 전력배전을 독점하고 국가전력의 대부분을 생산하는 국영전력공사 산하기관으로 시험 ·인증 업무를 담당한다.

전기차 충전기 분야는 KTC가 국내에서 처음 시험기관으로 지정됐다. 이에 따라 국내 기업이 인도네시아로 직접 신청할 경우 소요되는 1개월 이상의 이송 기간과 1000만~2000만원의 물류비를 절감할 수 있게 됐다. 보완이 필요할 경우 현지로 기술인력을 파견해야 하는 애로사항도 해결할 수 있다.

인니 정부는 전기차 충전기를 올해 하반기 중 강제인증 품목으로 강화할 예정이다. PLN인증기관은 전기차 충전기 포함 전력분야 기자재 인니 유일의 인증기관이다. 국내 전기차 충전기에 대해 KTC의 시험성적서로 인증을 발급할 계획이다.

인니 정부는 전기차 비중을 2025년 20%, 2030년 25%, 2035년 30%로 확대할 계획이다.
또 KTC는 인니국가표준기관(BSN), 정보통신 인증기관(SDPPI)을 방문해 우리 기업의 수출지원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현지의 LG R&D 센터, 현대자동차 등과 만나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언론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