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현대인프라코어, 인도네시아 상륙…동남아 공략 전초기지 확보

HD현대인프라코어가 동남아시아 시장 공략을 위해 인도네시아를 전초기지로 삼는다. HD현대건설기계가 올 초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 부품공급센터(PDC)를 설립한 데 이어 HD현대인프라코어도 PDC를 구축하고 시장 선점에 나선다.

9일 업계에 따르면 HD현대인프라코어가 지난 8일(현지시간) 자카르타 북부 마룬다에 새로운 PDC를 개소했다. PDC로 인도네시아 중장비 제품 애프터서비스를 개선한다.

이날 개소식에는 조영철 HD현대인프라코어 사장, 신희웅 HD현대인프라코어 아시아 대표이사, 이우열 PT은행 부코핀Tbk 대표, KB국민은행과 KB캐피탈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북자카르타 PDC 마룬다는 면적이 2304㎡로 굴착기, 휠로더 등 건설장비의 예비부품 공급망을 확보하고 물류기지 역할을 한다. 소비자는 필요한 예비 부품을 적시에 얻을 수 있게 하고, 부품 공급 외 품목을 모니터링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춰 공급망 효율성을 높인다.

조영철 HD현대인프라코어 사장은 “HD현대인프라코어는 인도네시아에 현지법인과 PDC를 설립해 프리미엄 건설장비 브랜드인 ‘디벨론(DEVELON)’을 신규 브랜드로 선보였다”며 “이 브랜드를 통해 우리는 아시아 시장으로의 진출을 강화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HD현대인프라코어는 개소식에서는 PDC 정식 운영을 알리는 동시에 재정 지원 강화를 위해 KB캐피탈, KB부코핀 간 업무협력 협약도 체결했다. 현지 판매 확대를 위한 금융지원도 강화한 것이다. HD현대인프라코어는 구매자를 위한 저금리 할부상품을 마련해 현지 매출 증대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HD현대인프라코어의 인도네시아 PDC 설립은 HD현대 건설기계 부문 중간지주사인 HD현대사이트솔루션이 아시아 시장 공략을 위해 인도네시아를 전초기지로 삼아서다.

이를 위해 HD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PDC를 설립을 위해 자카르타에 영업법인을 설립하고 현지 공략을 위한 영업망 구축에 돌입했다. PDC로 자체 부품 조달능력을 향상시키는 한편, HD현대건설기계와의 부품 공급 협조 체계를 구축해 고객 만족도와 브랜드 가치를 높여나갈 방침이다.

HD현대건설기계는 지난 2월 인도네시아에 중장비 부품 유통센터를 개설하며 애프터마켓 분야 경쟁력을 강화했다.

HD현대사이트솔루션 역시 성장성이 높을 것으로 예상되는 인도네시아에 공을 들이고 있다. HD현대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해 인도네시아에서 1020억원 매출을 기록, 인도네시아 진출 이래 역대 최대 매출 달성에 성공했다. 현대건설기계는 지난해 전년 대비 54% 증가한 762억원의 매출을 올리며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언론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