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 4분기 경제성장 낙관적…2021년에 5~6% 성장 예측

SHARE

INDONEIA 중앙은행 (BI)은 4분기 경제가 긍정적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낙관했다. 페리 와르지요 중앙은행 (BI) 총재는 “올해 4분기 경제가 긍정적인 방향으로 움직이는 것을 낙관하고 있다. 이유는 3분기 경제가 전 분기 – 5.32%보다는 더 좋다. 내년에 경제가 5% 성장할 것이고 5년동안 경제가 6%대 성장할 것을 확신한다”고 말했다.

11월 11일에 열린 2020년 핀테크 회의에서 페리 와르지요 중앙은행 (BI) 총재는 “왜 인도네시아 경제를 낙관하는가? 경제가 3분기에 좋아졌는데 4분기에 4분기에 경제가 긍정적으로 성장할 것이며, 내년 경제가 5% 성장할 것이고 5년 후 6%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페리 와르지요 중앙은행 (BI) 총재는 글로벌 경제의 회복 징후를 보았다고 말했다. 경제 회복 징후를 통해 페리 와르지요 중앙은행 (BI) 총재는 올해말에 글로벌 경제가 마이너스 3.8% 성장할 것이지만 내년에 글로벌 경제가 긍정적으로 5.2% 성장할 것을 예측했다.

페리 와르지요 중앙은행 (BI) 총재는 “세계 경제 회복의 형식이 국가마다 다르고, 무엇보다도 코로나-19 처리, 통화 및 재정, 경제 및 비즈니스 활동에 영향을 받는다”며, “중국과 신흥시장과 선진국이 빨리 회복하고 있다. 중국은 올해 4분기에 회복을 시작할 가능성이 있고 다른 국가들이 2021년에 회복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경제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