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동포 첫 코로나19 사망자 발생..50대 남성

SHARE

인도네시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첫 한국인 사망자가 발생했다.

10월 27일 주인도네시아 한국대사관에 따르면 중부 자바 스마랑의 한인 봉제회사에 다니던 김모(58)씨가 전날 오후 8시40분께 자카르타의 병원에서 사망했다.

김씨는 최근 침대에서 떨어져 갈비뼈를 다친 뒤 자카르타에 와서 치료를 받던 중이었다.
김씨는 호흡곤란 등 이상증세를 보여 22일 자카르타 끌라빠가딩 병원 중환자실에 입원했다.

이후 26일 저녁 김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뒤 무의식 상태로 위급하다는 신고가 대사관에 접수됐으며 같은 날 저녁 사망했다.

대사관 측은 김씨가 결혼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하고, 형제 등 다른 가족에게 연락하고 있다.
인도네시아에서는 그동안 한국인 27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가운데 23명이 회복하고 현재 3명이 격리 치료 중이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