땅어랑 교도소에서 중국인 마약사범 탈옥

SHARE

중국인 마약사범이 영화처럼 탈옥한 사건이 발생했다.

지난 9월19일 땅어랑 1급교도소에 수감중인 중국인 Cai Changpin은 교도소 담아래로 땅을 파고 하수로를 통해 탈옥했다고 교정당국은 발표했다.

ini-gorong-gorong-jalur-napi-wn-china-kabur-dari-lapas-tangerang_169경찰에 따르면 “탈옥한 중국인 마약사범 감방에는 창살이 잘라져 있고 감방에 구멍이 나 있으며 이 구멍은 담넘어 하수로에 연결되어 있다”고 말했다. 교정당국은 탈옥사건은 지난 9월14일에 발생한 것으로 보이며 근무교대 인수 인계 시간에 이루어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경찰당국은”반드시 공범이 있다. 지명공개수배(daftar pencarian orang-DPO)를 통해 검거하겠다”고 말했지만 사건발생 일주일이 지났지만 추적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사회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