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그룹, 국가재난관리청에 코로나19 진단키트 기부

SHARE
사진: 왼쪽부터 신한은행인도네시아 박희진이사, 신한증권인도네시아 한일현법인장, 신한은행인도네시아 황대규은행장, 인도네시아국가재난관리부(BNPB) Prasinta Dewi 부청장, 코트라 자카르타무역관 이종윤관장, 신한카드인도네시아 김태정법인장, 코트라 자카르타 이창현 부관장
  • ㈜씨젠, KOTRA와 함께 미얀마, 뉴욕에 이어 세번째 글로벌 진단키트 지원
  • 인도네시아 국가재난관리청에 코로나19 진단키트 5,000명분 기부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지난 5월29일 자카르타 소재 국가재난관리청(BNPB)에서 국내 바이오기업 ㈜씨젠,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와 함께 코로나19 진단키트 5,000명분을 기부했다고 1일 밝혔다.

인도네시아는 지난 31일 기준 코로나19 확진자 26,473명, 사망자 1,613명을 기록하는 등 확산 추세에 있으며, 이슬람 국가의 최대 명절인 ‘르바란’ 기간에도 국민들의 고향 방문을 전면 금지하는 등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였으며, 다시 일터로 복귀하고 있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확산 방지에 노력 하고 있다.

인도네시아는 아세안 사무국이 위치한 신남방 정책의 핵심국가로 신한금융은 2015년 신한은행이 현지은행을 인수하며 진출한 이후, 신한카드와 신한금융투자도 동반 진출해 현지 영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신한금융과 함께 기부에 동참한 ㈜씨젠은 세계 60여개국에 미국 FDA승인을 받은 진단키트를 수출하는 기업으로 지난 4월부터는 신한금융과 함께 미얀마와 뉴욕 현지에 진단키트를 기부하고 있다.

신한금융그룹 관계자는 “이번 지원을 통해 인도네시아 현지인들의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는데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신한금융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국내에서의 다양한 지원과 함께 글로벌 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 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는 코로나19 진단키트의 통관 및 배송을 맡아 이번 기부가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했다.

KOTRA 자카르타 무역관 이종윤 관장은 “KOTRA는 앞으로도 한국기업들과 함께 CSR, OVOP 활동을 지속 추진해, 한국과 인도네시아가 함께 어려움을 극복하고 함께 발전해 나가는데 더욱 힘을 쏟겠다”고 밝혔다. <한인포스트 Covid-19 특별취재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