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한-인도네시아협회, 인도네시아도 힘내세요!

SHARE
코로나 극복을 위한 방역용품 전달 기념촬영. 한국-인도네시아협회 손종규 회장(왼쪽에서 두 번째), 경상북도 외교통상과장 박노선(오른쪽에서 두 번째) 및 협회 회원들

– 2천만원 상당 코로나 방역물품 주한인도네시아대사관에 전달
– 주한인도네시아대사관 대구․경북 코로나극복 마스크 전달에 대한 답례

지난 5월 8일, 한국과 인도네시아간 문화, 통상 등 다양한 교류협력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한국-인도네시아협회[손종규 회장/(주)이화SRC대표이사, 경북 경산소재]에서는 인도네시아 현지에 확산중인 코로나19 극복에 써달라며, 방호복 및 마스크 900여점(2천만원 상당)을 주한인도네시아대사관에 전달하였다.

이번 한국-인도네시아협회의 방역용품 기증은 지난 3월 대구와 경북지역이 코로나19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을 때 주한인도네시아대사관에서 한-인도네시아협회 회원 기업체를 대상으로 방역용 마스크 5000여점을 기증한데 대한 답례로, 대구․경북 지역에 소재한 한국-인도네시아협회 회원 기업들이 십시일반 성금을 모금하여 방호복과 마스크를 구입하여 기증하게 되었다.

한국·인도네시아협회는 대구·경북국제교류협의회(DGIEA : Daegu & Gyeongbuk International Exchange Association, 공동의장 :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권영진 대구광역시장, 신일희 계명대학교 총장) 산하 35개 국가협회 중 하나로 2015년 5월에 창립하여 대구와 경북지역에 소재한 기업인, 의료인, 대학교수, 수출유관기관 관계자 등 50여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지난 5년 동안 양국간 기업인교류, 경제포럼, 자원봉사활동, 인니 유학생 장학금 전달 등 교류활성화의 첨병으로 민간외교사절단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오고 있다.

특히 협회 회원 중 제일연마(산업용 연마제)와 삼화기계(부직포 생산), 엠소닉(스피커 제조)사는 버까시 찌까랑 공단에서 직접 생산공장을 운영하고 있기도 하다.

금번 기증한 의료용품 중 칠곡에 소재한 ㈜네이처패킹(임영훈 대표이사)가 자체 개발한 특수원단은 인증분야에서 세계적으로 가장 권위있는 다국적 기업인 SGS(General Society of Surveilance)社의 검사에서 폐렴구균을 99.9%까지 제거하는 탁월한 기능을 갖추고 있다.

또한 함께 기증하는 마스크는 두 가지 종류로 먼저 구미에 소재한 ㈜코아센텍(최희식 대표이사)이 개발한 필터부착형 면마스크와 필터 6매가 포함된 세트상품으로 구성된 면마스크로 KF94 필터가 내장된 특수면 마스크로 필터부착 시 이중의 필터링효과를 가지고 있어 코로나19 바이러스 차단에 매우 효과적인 제품이다.

그리고 영천에 소재한 ㈜오방색(채영숙 대표이사)이 자체 개발한 친환경 감물염색 면마스크는 향균검사를 거친 제품으로 비말차단, 폐렴구균과 황색포도상구균 제거, 입냄세 제거, 피부가려움증에 탁월한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인도네시아협회 찌까랑 의료봉사 활동 (2018.11.26.~28)
한국-인도네시아협회 찌까랑 의료봉사 활동 (2018.11.26.~28)

손종규 한국·인도네시아협회장은 “지난 3월 주한인도네시아대사관측에서 지역에 소재한 회원사들을 대상으로 전달한 마스크를 받고 가슴이 뭉클함을 느꼈고, 이제는 우리 회원들의 사랑과 고마운 마음을 담아 인도네시아 현지에서의 코로나19 조기종식을 기원하며 한국과 인도네시아, 한국·인도네시아협회간 아름다운 동행이 지속적으로 이어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인포스트 Covid-19 특별취재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