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조코위 대통령 모친 사망

SHARE
(한인포스트) 낙후지역개발부(Desa Pembangunan Daerah Tertinggal dan Transmigrasi) Budi Arie Setiadi 장관에 따르면 오늘 16시 45분 조코위 대통령의 모친인 수지아트미(Sudjiatmi) 여사가 향년 77세로 중부자와 솔로에서 운명했다고 발표.

언론에 따르면 고인은 오래전부터 암으로 투병중이었다고 보도.

이날 조코위 대통령은 솔로에 있는 Slamet Riyadi 군병원에 장남 지브란과 함께 18시20분에 도착

고 수지아트미 여사는 1943년 2월 15일에 태어났으며 향년 77세로 운명

수지아트미 여사는 장남인 조코위 대통령과 3녀를 낳았으며 이름은 다음과 같다.
1. Ir.Joko Widodo
2. Iit Sriyatin,
3. Idayati
4. Titik Ritawati

한편. 중소기업부 장관은 고 수지아트미 여사 사인은 Covid-19 감염은 아니라고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