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니 중앙은행, 2020년 운영예산 흑자 20.8조 루피아 예상

SHARE

인도네시아 중앙은행은 2020년에 운영 예산이 20.84조 루피아 흑자를 보일 것으로 예상하여, 2019년의 17.24조 루피아 대비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외국 통화 자산의 운용과 관련된 수익은 2019년의 27조 루피아 보다 17.9% 증가한 31.8조 루피아가 될 것으로 예상하여 이에 따라 운영 예산 흑자가 크게 증가할 것이라고 인도네시아 중앙은행 총재 Perry Warjiyo가 지난 월요일(11/11) 의회에서의 발표 자리에서 말했다.

운영 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수입 금액은 2019년 360억 루피아에서 34% 감소한 230억 루피아가 될 것이라고 그는 말했으며, 같은 차원에서 행정 수입은 2019년의 870억 루피아에서 2020년 840억 루피아로 3.1% 소폭 감소할 것으로 보았다.

중앙은행은 또한 지출 부분에 대해서는 2019년 9.9조 루피아였던 것이 12.% 증가한 11.14조 루피아가 될 것으로 예상했다. 2019년에 비해서 지출은 1.24조 루피아 증가하는 것임. 급여 및 기타 지출 부분이 2019년의 3.54조 루피아 대비 5.82%, 2,060억 루피아 증가한 3.74조 루피아를 차지하고 있음. 인적자원 관리 비용은 올해 2.33조 루피아로 예상되고 있는 금액보다 6,150억 루피아, 26.3% 증가한 2.94조 루피아가 될 것으로 계획했다. <Antara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