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대중 교통 차량에 GPS 설치 의무화

SHARE

교통부는 모든 대중 교통 회사가 모든 차량에 GPS (위성 위치 확인 시스템) 장치를 설치하여,  운행 중인 차량을 모니터링 하도록 요구하는 규정을 발표했다.

“GPS를 통해 우리는 차량이 어디에 멈추는지를 알 수 있으며, 운전자의 업무, 즉 자동차를 어떻게 관리하고, 속도는 어떤지를 볼 수 있습니다”고 교통부 책임자인 아마드 야니(Ahmad Yani)는 말했다.

모든 대중 교통 사업자에 대한 GPS 설치 의무화에 대한 사항은 육상 운송 감독 일반 규정 KP.2081 / AJ.801 / DRJD / 2019에 명시되어 있다. 이 규정은 또한 GPS가 차량의 실시간 위치, Google지도의 주행 거리 데이터, 차량 속도, 픽업 및 목적지 위치, 대중 교통 경로, 대중 교통 시간, 7일 간의 대중 교통 기록 및 초과 속도에 대한 정보를 제공해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아마드 야니 (Ahmad Yani)는 GPS 의무 설치가 운송업체들의 효율성 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인도네시아버스협회(IPONO)의 꾸르니아 르사니 아드난(Kurnia Lesani Adnan) 회장은 새로운 운영 규정을 환영하면서 버스 운영의 효율성을 높이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