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중국 무역전쟁에도 인도네시아 주식시장 낙관

SHARE

인도네시아 증권 거래소 (IDX)는 미국과 중국 간의 무역 전쟁에 대한 우려와 올해 3~4회 시행될 미국 연방 준비 제도 이사회 (FRB) 금리 인상 전망에도 불구하고 국내 주식 시장이 안정세를 유지할 것으로 낙관했다고 자카르타 포스트가 3월25일 보도했다.

IDX의 주요 지표인 자카르타 종합 지수는 3월 셋째 주에 약 1.49 % 하락했다. IDX 니키 호간 (Nicky Hogan) 개발 이사는 주식하락이 외부 매크로에 반응하는 몇몇 주식 거래자들의 결과일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이러한 상황은 정상적이라고 말했다.

이는 국내 거시 경제의 기반이 증권 거래에 여전히 유리하게 작용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템포는 인터뷰를 통해 Nicky IDX 개발이사가 현재 인도네시아 내부경제 요소는 인플레이션과 은행 기준금리고 기존수준을 유지함에 따라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그는 국내 주식시장이 더 이상 요동치지 않을 것이며, 앞으로의 상황은 예측 가능한 시나리오 내에서 변동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올해 상장목표 기업수치 35개 가운데 현재 22개 기업이 상장된 것은 이와 같은 낙관론을 뒷받침해준다.

IDX는 2018 년에 9조 루피아 (US $6억 3540 만 달러)의 평균 거래 금액을 기록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작년에 보고 된 7조7500억 루피아 16.1 % 증가했다. 현재 평균 거래 금액은 약 8.9 조 루피아에 달하고 있다. <경제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