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도네시아 국립암센터,‘암 정복’ 위해 손잡아

한·인도네시아 국립암센터 상호협력 양해각서 체결

SHARE

한국과 인도네시아의 국립암센터가 암 정복을 위해 발전적 협력관계 강화에 대한 의지를 다졌다.
국립암센터(원장 이은숙)는 인도네시아 다르마이스 국립암센터(원장 압둘 카디르)와 지난 23일 상호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다르마이스 국립암센터(Dharmais National Cancer Hospital)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 위치한 175병상 규모의 종합 암병원으로, 최근 연구소를 새롭게 건립하기로 했다.

양국 국립암센터는 아시아국립암센터연맹(ANCCA) 회원국으로 그간 우호적인 관계를 유지해 왔는데, 이번 협약을 계기로 국립암센터 연구소 운영 경험과 노하우를 전수하는 등 다양한 협력방안을 모색하기로 했다.

또한 양 기관은 암 예방 및 관리 강화를 위한 ▲인력교류 ▲기초, 역학, 예방, 진단, 검진, 치료, 암 관리, 생존자 연구, 암 등록 등에 관한 암 연구협력 ▲공동 워크숍, 심포지엄, 학술 미팅 개최 ▲학계 및 일반인을 위한 정보 및 자료 교환 ▲암 분야에서의 대외 활동 운영을 위한 암 연구기금 조성 등에서 협력을 강화한다.

이은숙 원장은 “양 기관은 각 국을 대표하는 국가 주도의 암 정복기관으로서 수많은 공통된 미션과 협력 의제를 가지고 있다. 이번 협약이 양 기관의 상호 발전을 물론이고 한-인도네시아 양국의 보건의료 분야 협력 활성화를 위한 중요한 계기로 작용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