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온, 인도네시아 정보통신부와의 세부협정 진행

307
0
SHARE

-6,000억원 규모의 인도네시아 셋톱박스 공급계약 추진
-인니정부, 가정에 디지털 셋톱박스 무료보급 추진으로 3500만대 예측

셋톱박스 전문업체 아리온테크놀로지(이하 아리온)이 약 6,000억원 규모의 인도네시아 셋톱박스 공급계약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지난 6월 20일 아리온 관계자는 “인도네시아 정보통신부 산하 통신정보기술 관련 자원 및 장비 총괄국으로부터 프로젝트 제안을 요청 받았다”며 “3분기 테스트를 마친 뒤 본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인도네시아 정부는 각 가정에 디지털 셋톱박스를 무료로 보급하는 방안을 추진 중으로, 최대 3500만대 공급을 예측하고 있으며, 아리온이 이번 사업의 주요 기업으로 참여하는 구조”라며 설명했다.

인도네시아는 2억5800만 명의 인구수를 보유한 세계 5번째 인구 대국으로서 G20 가입 국가 중 유일하게 아날로그 방송을 송출하고 있는 시스템이고, 2014년 기준 전체 TV보유 가구수는 45,878천 가구(출처:Digital Household Databook-2015)이다.

인도네시아 정부는 2018년 8월 자국에서 개최되는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 게임 등을 대비하여 디지털방송 사업으로 전환하기 위하여 많은 정책과 투자를 진행 중에 있으며, 인도네시아 정부의 공급 예측치인 최대 3500만대를 모두 공급하게 된다면 총 6,000억 가량의 매출이 발생할 것으로 전망된다.

아리온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정부는 이달 정보통신부 산하 통신정보기술 관련 자원 및 장비 총괄국에서 공중파 방송국, 통신 운영업체를 포함한 관련 기관들과 현장 테스트에 앞서 구체적인 프로젝트 제안을 요청했다.

이 관계자는 “앞으로 테스트 통과시 제품 및 관련 비즈니스 사항(네트워크 망 및 콘텐츠)에 대하여 현지 합작법인 설립 등을 진행할 예정이고 국내 대기업과의 컨소시엄도 고려하고 있다”며 “본 계약 체결시에 구체적인 사항을 공시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기사. 한인포스트 경제부>

LEAVE A REPLY